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   아이디찾기   |   비밀번호찾기   |   장바구니   |   모바일모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반려견 분리불안증
펫뉴스 > 상세보기 | 2019-05-17 14:24:19
추천수 106
조회수   4,810

글쓴이

petnu 친구추가

제목

반려견 분리불안증

내용


강아지를 키우다 보면
마치 사람처럼
무언가를 요구하는 눈빛을
보내거나 소리를 냅니다.

그 요청 신호에 사람들은
하던 일을 멈추고
주의를 기울입니다.

혹시 강아지가 사람을
길들이고 있는 것은 아닐까요?





● 반려견(강아지) 분리불안증

- ‘접촉’에 대한 ‘집착’과 파생되는 문제 -

글 : 제임스하(수의사)


@craigmdennis


개과(Canidae) 동물은 무리생활 합니다. 이 무리에는 반드시 서열이 있고, 공동으로 육아하고 사냥 합니다. 무리의 생존을 위해 강력한 리더(Top dog or Alpha dog)가 필요 합니다. 리더에게는 몇 가지 특권도 갖습니다. 이들은 상위 서열을 차지하기 위해 경쟁을 합니다.






사람과 개의 ‘무리’에 대한 개념에는 큰 차이가 있습니다.
사람들은 4인 가족이 개 한 마리를 ‘키운다’고 생각 합니다. 그러나 반려견의 시각에서는 사람 넷과 개 한 마리, 즉 다섯 개체로 이루어진 ‘무리생활’을 하고 있는 것 입니다. 가족 중 반려견의 서열에 관심 있는 사람은 없고, 반려견의 지위에 동의한 적도 없습니다.






그러다 보니 반려견 입장에서 봤을 때 서열을 인정받고 권리를 행사하기도 하지만 때로는 인정받지 못한 서열 때문에 반려견은 스트레스를 받거나 ‘하위 개체’에 대해 응징을 하기도 합니다.




@gettyimages



여기에서 ‘하위 개체’는 ‘가족이라는 ’무리‘ 내의 다른 개가 될 수도 있고 사람이 될 수도 있습니다.
문제는 반려견이 원하는 것이 사람과의 ‘접촉’이고, 그것을 너무 쉽게 얻고 당연시되고 있다는 것입니다.






▶‘접촉’은 ‘집착’을 낳고 ‘집착’은 ‘질병’과 ‘불화’를 낳습니다.


반려견은 입양된지 1주일도 되지않아 자신이 원할 때 가족과 접촉할 수 있도록 가족을 훈련 시킵니다. 하루 이틀 정도 낑낑거리고 좀 시끄럽게 하면 울타리 정도는 가볍게 극복할 수 있고, 방문 좀 긁어대며 울면 그 정도는 쉽게 열립니다.






스스로 침대에 올라갈 정도로 크지 않아도 침대에 기대서서 좀 시끄럽게 울면 바로 사람인 무리 구성원 옆에서 체온을 나누며 잘 수 있습니다. 이후 접촉의 강도는 세지고 접촉 시간이 늘어 납니다.
행동이 반복되면서 가족 구성원에 대한 집착의 정도가 강해집니다.






반려견은 대체로 가족 구성원 모두, 또는 특정인으로부터 항상 비호를 받습니다.
그 결과 가정 내에서 최상위 서열에 있거나 특정 가족에 이어 2인자가 되어 있는 경우가 흔합니다. 그러다 보니 원하는 것을 쉽게 얻을 수 있는 환경이 조성 됩니다. 가장 큰 관심사인 ‘접촉’을 마음껏 얻을 수 있습니다. 먹고 싶은 것도 비교적 쉽게 얻습니다. 싫은 것은 안 하면 그만 입니 다. 서열에 도전하면 가족을 물기도 합니다.






감히 장난감에 손을 대거나, 감히 쓴 약이라도 억지로 먹이려고 하면 가족을 물거나 삼키지 않고 버티고, 여기에 약간의 으르렁을 가미하면 가족은 쉽게 포기합니다. 반려견은 가볍게 서열에 대한 도전을 물리칩니다. 또한 반려견이 일정한 신호를 보내면 보호자는 순순히 응해 줍니다. 어느 날 아팠는데 지대한 관심이 쏟아집니다. 그 다음에는 비슷한 행동을 해 봅니다. 가족으로부터 같은 반응이 도출됩니다. 이후 반복됩니다. 반려견은 또 한 번 지위를 확인 받습니다.




@gettyimages



반려견이 오른쪽 뒷다리를 자꾸 들고 세 다리로 걷는다고 내원하여 진단한 일이 있습니다.
진단 결과 아무 문제도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다리를 꾹꾹 눌러봐도 통증 호소는 없습니다. 반려견은 가족들로부터 그동안 지대한 관심을 받았을 것입니다. 며칠 후 보호자가 와서 혀를 내두릅니다. 다리를 들고 있는데 평소와 다른 것 같아서 유심히 봤더니 왼쪽 뒷다리를 들고 있다가 당황(?) 하면서 다리를 바꾸더라는 것입니다. 누가 누구를 훈련시킨 것일까요? 누가 상위 서열을 차지하고 있을까요? 이 에피소드는 심심찮게 반복됩니다.





강아지와 사람이 받아들이는
행동에 차이가 있음을
이해할 필요가 있는 것 같습니다.



반려동물에 대해 더 많은 것이
알고 싶다면 아래 배너는 클릭해 주세요!




추천 스크랩 소스보기
목록
이전게시글 고양이 잠버릇 코멘네코 2019-01-17 14:52:53
다음게시글 화장실이 두개 필요하다는 고양이 2019-06-21 16:28:53
가장 많이 본 펫정보
01 강아지도 사람처럼 각자의 성격...
02 강아지 "성격유형테스트" 궁금하...
03 "개는 왜 침대에 들어가고 싶어...
04 나에게 잘 맞는 강아지 타입 찾...
05 강아지 "건강한 삶"을 위한 7단...
06 "아주 큰" 선물이 되어 돌아온 ...
07 반려견 분리불안증
08 치와와 롱 헤어 토이 도그 콤비...
소형견 고양이 펫뉴스 길라잡이
[소형견]
[입양해주세요]가족을 찾습니다.
nike106 | 2017-09-22
[소형견] 루키라고해욥
[소형견]
[소형견] 울시!
추천쇼핑정보 + 더보기
강아지용 ...
7,000원
[킵펫] 국...
9,900원
[go] 고우 ...
42,000원
2020 펫앤...
40,000원
NOW 나우 ...
112,000원
NOW 나우 ...
108,000원
[go] 고우 ...
39,000원
NOW 나우 ...
38,000원
최신 댓글리스트
[펫뉴스]
사파이어 같은 눈이 영롱하게 매...
107일 9시간 52분 20초전
[강아지]
자태가 도도함과 품격으로 나타...
113일 17시간 12분 14초전
[번식]
좋은 유전자를 보존하는것은 모...
131일 17시간 3분 전
공지사항 + 더보기
펫앤유 포인트 이벤트
현재접속자
광고문의 파트너십
강아지 코스튬
네츄럴코어 미트스틱 배너
네츄럴코어 오리간식 배너
네츄럴코어 사료 배너
킵펫닭이랑 배너
킵펫노즈워크져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