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   아이디찾기   |   비밀번호찾기   |   장바구니   |   모바일모드  
홈으로 펫포털 펫앤유 커뮤니티 스토리 상세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짱구.유리.망치.훈이
스토리 > 상세보기 | 2017-05-11 23:53:25
추천수 78
조회수   909

글쓴이

이정아 친구추가

제목

짱구.유리.망치.훈이
내용

 

짱구•유리•망치•훈이


새로 데려온 망치가 한 며칠 기가 죽어지내더니 이제는 자기가 대장 노릇을 한다.
파양을 세 번이나 당하고 원래 있던 집에서도 덩치 큰 시츄 두 마리 사이에서 적응을 못해
왕따로서의 삶을 영위한 지 4개월 여만에 거의 내팽개쳐지다시피 우리집으로 입양이 되었다.

아픈 과거 탓인지 한동안 불쌍한 표정으로 눈치만 살살 보고 하더니 이제는 자기가
대장인줄 안다.
우리집으로 오는 애들은 하나같이 자기 잘난맛에 사는 것들뿐인지...
나와 남편이 아주 만만해보이나보다.

짱구파, 유리파, 훈이파로 혼란스러운 우리집 일당들에게 망치파라는 새로운 조직이
나타난 것이 못내 위협이 된 듯..
특히 그 대장이라는 놈이 온통 시커멓고 눈도 털에가려 그 속을 알 수 없으므로 더욱
위협적이었던건지 요즘 분위기가 무척 흥분 상태이다.

어제는 가뜩이나 좁은 집안을 세마리..
짱구, 유리, 망치가 가공할 만한 스피드로 몰려다니는 꼴을 보아하니 분명히 쫓고 쫓기는
상태인 듯 하나 세마리가 나란히 뛰어가니, 아니 날아다니니..누가 누굴 쫓고 쫓기는 건지
구분이 안갔다.

내가 말했다. 너네 치기장난 좀 희안하게 한다? 술래없어?
한쪽벽에 먼저 부딪치면 이기는 게임이야?
아무튼 세마리가 귀까지 눕히고 정말 최선을 다해 날아다니다가 거실에서 안방으로 꺽어
들어오며 스피드 조절이 안 된 녀석은 그대로 문이며, 벽이며 그대로 부딪치는 거구
아파보이는데 미처 아픈것도 못 깨닫고 또 그 난리고...
훈이는 흠.. 끼어준거 같지는 않은데 괜히 계속 꼬리치며 같이 어울려서 뛰어다니고
애는 뛴다. 다른애들은 날아다니는데...
그래서 미쳐 그 스피드를 쫓아가지 못하니까 항상 반대방향으로 뛰어간다.
훈이야...너 왕따야..ㅋㅋ

결국 그 난리가 끝났을 즈음에 짱구는 다리를 절고 있었다.
우리 애들은 늘 싸운다. 그래서 처음 그 모습을 본 사람들은 깜짝 놀라기도 한다.
무슨 애들이 패싸움을 하냐고.. 그래서 나는 그들을 조폭이라고 부른다.

하지만, 사실 엄마는 알고있다. 그것이 나름대로 심심함을 이기는 재미나는 장난이라는 걸..
난 늘 우리 애들은 그 흔한 "손"도 못 준다. "앉아", "이리와", "가", 등등 어떤 명령어도
수행하지 못한다.

어떤 악세사리도 걸치지 않았다. 그저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편하게 크고있다.
하지만, 누구보다도 착하고 말 잘듣는다.

훈련  명령어는 못 알아듣지만 엄마가 무었을 원하는지 알고있다.
우린 명령어가 아닌 "사랑"으로 통하고 이해한다.


  

추천 스크랩 소스보기
수정삭제답변목록
글쓴이가 작성한 글
+ 더보기
게시판명 제목 조회수 추천수 등록일
게시물이 없거나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이전게시글 아람얘기 2017-05-07 00:16:28
다음게시글 외로운 죽음 2017-05-15 17:28:51
키우기 가이드
140
소형견
87
중형견
18
대형견
44
베스트동영상
11
유머사진
31
자유갤러리
18
프리마켓
18
구인구직
스토리
11
가장 많이 본 강아지그림
01 외로운 죽음
02 나와 인연이었던 꽁지이야기
03 아람얘기
04 신디야, 뭐하니~
05 비극으로 끝난 사랑과 전쟁
06 우리 하비가 영양실조 걸린 날
07 조이의 죽음
08 값비싼 교훈
소형견 고양이 펫뉴스 길라잡이
[소형견]
[입양해주세요]가족을 찾습니다.
nike106 | 2017-09-22
[소형견] 루키라고해욥
[소형견]
[소형견] 울시!
추천쇼핑정보 + 더보기
[아답틸]Ad...
25,000원
최신 댓글리스트
[질문과답변]
안녕하세요! 문의 주신 문자 발...
17일 11시간 46분 17초전
[종합지식]
저희 강아지도 그래요
34일 2시간 51분 55초전
[핫플레이스]
매일 오픈으로 바뀌었더라구요!...
78일 13시간 28분 10초전
공지사항 + 더보기
펫앤유 포인트 이벤트
현재접속자
광고문의 파트너십